자치

HOME > 자치

완도 금일 햇 다시마 첫 위판

kg당 최고 7,190원 거래, 평균 단가 5,100원

작성일 : 2019-06-04 13:24

 

 국내 최대 다시마 산지로 알려진 완도 금일도의 마른 다시마 위판이 지난 5 30 완도금일수협 다시마위판장에서 개시됐다.

 금일수협 위판장에는 올해 생산된 다시마를 구매하고자 중매인 16명이 참여하여 열띤 경매가 펼쳐졌고, 다시마 생산 어가와 읍민 등이 경매 현황을 지켜보는 가운데 위판 가격에 촉각을 세웠다.

 완도금일수협에 따르면 5 30 기준 위판 건수 90, 위판 물량은 104톤을 기록했다.

 위판 가격은 kg 최고 7,190, 최저 3,000원이며 평균 단가는 5,100원으로 거래됐다.

 하지만 작년 위판과 비교하여 평균 단가가 2,400 가량 떨어져 다시마 생산 어민들의 시름이 깊다.

 어민들은 다시마의 알긴산이라는 성분이 미세먼지와 중금속을 흡착해 배출하는데 도움이 되는 다시마의 효능을 알려져 다시마 소비가 활발히 이루어지길 기대하고 있다.

 완도금일수협의 다시마 위판은 7 15 마무리 예정이다.

 한편 완도에서는 2,669어가가 3,663㏊에서 다시마 양식을 하고 있으며, 다시마 생산량은 전국 대비 78%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금일에서는 3,264(위판액 256), 완도군 전체 4,840(위판액 358) 다시마 위판이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