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의료

진도군, 오는 10월까지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작성일 : 2019-08-21 12:11

 

진도군이 지난 16일부터 오는 10월까지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 2008년 시작된 건강조사는 매년 전국적으로 동시에 실시되는 법정 조사로 지역주민의 건강실태 파악을 위해 매년 전국 255개 보건소와 함께 지역별 평균 900명의 표본을 추출(전국 228,610만 명)해 매년 8-10월에 실시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보건소 소속 조사원이 표본추출로 선정된 조사가구(528가구)를 방문해 노트북에 탑재된 전자조사표를 이용해 조사대상자와 1:1 면접 조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사결과는 주민들 건강수준, 우리 지역의 건강 문제를 파악해 지역에 적합한 보건사업을 기획하고 평가하는 근거자료로 활용된다.

 

올해 조사에서는 흡연, 음주, 식생활 등의 건강행태와 삶의 질 등 240개의 설문을 조사하며, 작년과 동일하게 혈압, 신장, 체중 측정을 도입해 고혈압 유병률 등 혈압 관련 지표들을 산출할 예정이다.

 

조사원은 보건소별로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 사전 교육 실시와 표준조사지침을 숙지 한 후, 보건소 담당자와 책임대학교 지도감독 하에 표본으로 선정된 가구를 방문해 가구원 동의 후 면접조사를 수행한다.

 

 

진도군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 건강통계는 우리 지역에 꼭 필요한 건강정책을 수립하고, 맞춤형 보건사업 추진으로 건강수준을 향상시키는데 활용되는 자료이다”며 “통계법에 의해 철저히 비밀이 보장되므로 조사원이 방문했을 때 조사에 적극 참여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