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

HOME > 자치

영암군, 서영암농협 친환경쌀 유통센터 준공

- 유기농쌀 육묘·저온보관 등 명품쌀 생산·유통 기반 확충 -

작성일 : 2019-10-14 08:31

 

  영암군은 지난 10 서영암농협 친환경쌀 유통센터 준공식을 개최하고 유기농쌀 생산·유통기반시설 확충을 통하여 친환경농업 선도 지역으로서의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전동평 영암군수, 김석기 NH농협 전남지역본부장,  오정현 NH농협 영암군지부장, 박준식 서울관악농협조합장을 비롯한 학산면사회단체장, 조합원 300여명이 참석했다.

 

  영암군과 서영암농협은 농식품부의 18년도 친환경농업기반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9억원, 지방비 15억원, 자부담 6억원 사업비 30억원을 투입하여 지난 9 공사를 완료했다.  

 

  학산면 상월리 736-8번지 일대에 자리를 잡은 서영암농협 친환경쌀 유통센터는 도정시설 520, 저온저장고 300, 육묘장 230평으로 연간 저장능력 1,800톤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서영암농협 친환경쌀 유통센터를 통하여 연중 최상의 고품질 친환경 쌀을 학교급식과 대도시 소비자에게 공급할 있게 되었다”며 “더불어 국립종자원 정선시설 건립을 계기로 최상의 친환경쌀 생산유통단지를 조성함과 동시에 대한민국 산업 메카로 우뚝 있게 것”이라고 말했다.

 

 

  영암군은 유기농인증 면적이 전국 최대인 1,665ha 「전국12 고품질브랜드쌀」7, 「전남 10 고품질 브랜드쌀」에 16 선정된 “달맞이쌀 골드”를 생산하고 있는 유기농쌀의 주요 생산지로서 16년도에는 군서농협 친환경벼 건조저장센터, 18년에는 월출산농협 친환경벼 건조저장센터 준공하는 지역 환경과 특성에 맞는 친환경 고품질·명품쌀 생산·유통 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