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HOME > 주요뉴스

광주시교육청, 등교수업 준비 전체 학교 관‧군 합동 특별방역 실시

광주지역 공‧사립 유‧초‧중‧고‧특수학교 등 전체 학교 502교(기관 포함) 대상

작성일 : 2020-05-06 17:22

 

광주시교육청과 육군 31사단이 광주지역 사립 유특수학교 등 전체 학502(기관 포함)를 대상으로 관‧군 합동 특별방역을 6~83일 동안 실시한다.

 

6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관‧군 합동 특별방역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이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됨에 따라 등교수업 대비의 일환으로 이뤄진다.

 

코로나19 대응 학교안전 방역 교육협력 사업으로 추진되는 이번 관군 합동 특별방역은 시교육청이 소독약 등 방역 물품을, 31사단이 방역 인력과 장비를 지원키로 했다.

 

31사단은 1350여 명(31,000여 명)의 군장병 방역 인력 및 장비 등을 관‧군 합동 특별방역에 투입한다. 시교육청은 90여 명의 ‘방역 현장 지원팀’ 운영을 통해 군부대 현장 방역 활동을 지원한다.

 

한편 1단계 관‧군 합동 방역은 개학 연기 장기화로 인한 긴급돌봄 운영상 어려움 및 방역취약 우려에 대한 학부모 불안감 해소를 위해 유‧초등학교 237(799학급) 대상으로 지난 317~19실시됐고, 이번이 두 번째 관‧군 합동 특별방역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오는 13일부터 고3 학생을 시작으로 학년별‧순차적 등교수업이 예정됨에 따라 등교수업 시점에 맞춰 학교 소독방역을 강화하기로 했다”며 “학생 건강‧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학생들이 안심하고 등교할 수 있도록 방역체계를 점검하고 방역에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