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HOME > 경제

신안군, 전남개발공사와 산업(농공)단지 조성에 따른 MOU 체결

작성일 : 2020-05-12 17:52

 

  신안군(군수 박우량) 12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내륙간 접근성 입지여건이 양호한 압해권역 산업(농공)단지 조성을 위하여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양해각서(MOU) 체결하고 사업을 성실히 이행하기로 하였다.

 

   기관이 추진한 양해각서에서는 신안군은 각종 인허가 행정절차를 원활 진행되도록 적극 지원하고, 전남개발공사는 견실시공을 하기로 하였으며 구체적인 사업참여 시행방식에 대하여는 향후 상호간 업무협력을 통하여 별도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키로 하였다.

 

  신안군과 전남개발공사는 2022년부터 2027년까지 5년간 압해 복룡지구에 산업(농공)단지 490,000(148,225) 조성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경우 1,500개의 신규 일자리 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복룡지구 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전남을 대표하는 공기업인 남개발공사 참여 결정에 감사와 환영의 인사를 전하며 산업단지 조성이 조속 진행될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안군은 산업단지 조성 등의 경험과 자본을 두루 갖춘 전남 개발공사와의 양해각서(MOU) 체결로 산단 조성에 속도를 것으로 내다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