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HOME > 주요뉴스

지역 기업 두곳, 전남교육청에 손소독제 5억원어치 기부

장석웅 교육감, “코로나19와 동행 각급 학교 등교에 큰 도움”

작성일 : 2020-05-25 15:57

 

 

전남 순천시 소재 업체인 파루(대표이사 강문식) 지본코스메틱(대표이사 박상용) 5억원 상당의 손소독제를 전라남도교육청에 기부했다.

 

파루 및 지본코스메틱은 525() 오전 전라남도교육청을 방문, 장석웅 교육감에게 전남 지역 아이들의 코로나19 예방활동에 써달라며 손소독제 65천여 개를 기부했다. 특히, 이날 기부식에는 이용재 전라남도의회 의장이 참석해 지역사회와의 협력 및 기업의 공익사업에 대한 의의를 깊게 해줬다.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손 소독제 기부는 520일 도내 고3 및 학생수 60명 이하 소규모학교를 시작으로 68일까지 순차적 등교수업이 진행되는 상황에서 이뤄져 학교 현장의 코로나19 방역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석웅 교육감은 등교수업이 진행되면서 어떻게 하면 코로나19로부터 아이들의 건강을 지켜낼지 걱정이 많았다.”면서 특히, 앞으로 코로나19와의 동행이 불가피한 상황을 감안하면 오늘 손소독제 기부는 한 줄기 단비와 같다.”고 각별한 고마움을 표시했다.

 

1993년 설립된 파루는 태양광사업 및 LED 등이 주력사업으로 연매출 531억 원에 이르는 중견기업이며, 지본코스메틱은 2001년 설립 이후 손소독제 및 화장품 등을 생산하며 연매출 81억 원을 올리고 있다. 두 업체 모두 지역사회에 다양한 공익사업을 펼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