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나주시, 농업인 교육‘비대면’으로 … 코로나19 예방

농촌진흥과 주관 농업인연구회 정보화, 귀농‧귀촌 영농기초기술교육 등 공간협소, 수강 인원 제한 등 물리적 한계 해소 … 수강생 호응 높아

작성일 : 2020-07-21 18:54 작성자 : 김명식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농업인 및 소비자 관련 전체 교육을 ‘온택트’(Ontact)로 실시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온택트는 비대면을 뜻하는 언택트(Untact)에 ‘온라인을 통한 외부와 연결’(On)을 더한 개념으로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비대면 온라인(화상) 소통 방식으로 주목받고 있다.

 

나주시 농촌진흥과에 따르면 현재 △농업인연구회 정보화 △우리 쌀 이용 단체급식 △귀농·귀촌인 영농기초기술 보급 △유기농기능사반 교육 등이 비대면 화상교육으로 운영되고 있다.

 

화상교육은 이론, 요리시연, 현장기술지도, 쌍방향 질의응답 등 대면 못지않은 생동감 있는 영상을 구현하고 공간 협소에 따른 인원제한 등 집합교육의 한계점을 보완하는 등 다수 수강생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수강생 김 모 씨는 “코로나 걱정으로 현장 교육에 걱정이 많았었는데 집과 사무실 등에서 편리하게 수강할 수 있어 만족감이 높다”며 “분주한 영농철에도 화상교육을 이용하면 더 많은 농업인들이 교육에 참여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나상인 나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비대면 화상교육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맞춤형 교육 시스템으로 수강생들의 호응이 높다”며 “앞으로도 선진농업 정착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발굴에 힘써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