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광양시, 귀농·귀촌인 상생화합 프로그램 적극 지원

- 귀농단체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지역의 공동체 문화 형성 기여 -

작성일 : 2020-08-25 20:27 작성자 : 정상철

광양시는 귀농·귀촌인이 지역에 성공적으로 정착하고 화합할 수 있도록 광양시귀농귀촌협회와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광양시귀농귀촌협회는 귀농·귀촌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2015년 설립돼 현재 100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는 올해 2천만 원을 지원해 △환경정화 △동아리 활동 △워크숍 △선진지견학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등 총 13개 프로그램 운영을 돕는다.

 

이삼식 농업지원과장은 “광양시귀농귀촌협회는 귀농·귀촌인이 소통하고 교류하는 사랑방과 같은 곳으로서 이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지역민과 화합해 따뜻한 공동체를 지속적으로 형성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귀농귀촌협회는 구봉산 전망대, 옥곡면 오동마을 일원에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으며, 지난 14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다압면 염창마을을 찾아 수해복구에 힘을 보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