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

HOME > 자치 > 시청

광주시,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창출 ‘속도’

- 광주지방고용노동청과 지역혁신프로젝트 약정 체결

작성일 : 2019-03-06 16:04

 

○ 광주광역시가 2019년 지역혁신프로젝트를 지역산업 맞춤형으로 전면 개편해 양질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속도를 낸다.

 

○ 광주시는 5일 오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이용섭 시장과 김영미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 사업수행기관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지역혁신프로젝트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약정’을 체결했다.

 

○ 지역혁신프로젝트는 고용노동부의 공모사업으로 지역고용창출의 전략적 추진을 위해 혁신선도 사업을 집중 발굴·시행해 지역대표 산업 경쟁력 강화 등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시는 ‘2019년 지역혁신프로젝트’ 신규사업 발굴로 확보한 국비 24억원과 시비 94000만원 등 총 334000만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한다.

 

○ 주요 사업은 ▲미래자동차 R&D전문인력 양성(그린카진흥원) IoT가전 융합기술 전문인력 양성(전자부품연구원) ▲좋은 중소기업 발굴․인증 및 확산(한국광산업진흥회) ▲퇴직 우수기술전문가 활용 지원(광주과학기술원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 ▲일자리평가 분석 및 고용기반 구축(광주인적자원개발위 광주상공회의소) ▲강소기업 점프업 패키지 지원(광주테크노파크) 4차산업혁명 대응 혁신성장 지원(광주상공회의소) ▲창업 벤처상품개발 지원(광주디자인센터) ▲뉴미디어 일자리 통합전달체계 구축(지역고용정책연구원) 9개다.

 

 

○ 특히 이날 약정을 체결한 광주지방고용노동청을 비롯해 광주그린카진흥원, 전자부품연구원 등은 주력산업인 자동차, 가전산업 등 고용창출을 위해 홍보, 상담, 훈련을 실시하는 방식으로 R&D 전문인력 등을 양성하고 취업으로 연계한다.

 

○ 광주시는 고용촉진활성화 사업 추진을 위해 창업사각지대 완화를 위한 우수아이디어 상품화, 중소기업 신성장 동력 개발지원을 위한 4차 산업혁명 대응지원, 퇴직우수 기술전문가들의 사업 현장 멘토링 등을 시행한다.

 

○ 또 지역만의 일자리평가분석 및 청년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한 고용지원체계 구축 등으로 고용시장 미스매치 해소, 청년층 취업자 증대, 지역 고용창출을 위한 정책 등 전반적인 문제를 분석하고 현재 진행 중인 고용네트워크를 견고하게 정착시킬 예정이다.

 

○ 이 밖에도 지난 1월 광주시와 현대자동차가 투자협약을 체결한 노사상생 ‘광주형일자리’ 사업과 지역혁신프로젝트를 연계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광주형 일자리가 추구하는 ▲적정임금 실현 ▲적정근로시간 실현 ▲노사 책임경영 구현 ▲원·하청관계 개혁 등 4대 핵심의제를 적용하는 선도기업을 발굴·육성해 광주형일자리 모델이 전국적으로 확산되도록 유도한다.

 

○ 이용섭 시장은 “지역혁신프로젝트를 통해 지역산업 활성화와 질 좋은 일자리가 많이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산업 맞춤형 인력양성, 일자리 창출, 4차 산업혁명 대응사업 등을 수행하는 기관을 비롯해 지역산업 관련기관에서 광주형 일자리 사업의 조기정착과 성과창출을 위해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