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HOME > 경제

여수시, ‘외국인관광 도시민박업’ 안전점검

21개소 대상…21일~25일 현장점검

작성일 : 2020-09-25 20:58 작성자 : 김우곤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안전사고 사전예방을 위해 관내 등록된 외국인관광 도시민박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이달 21일부터 25일까지 시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주요 점검 내용은 코로나19 방역지침 이행여부 및 내국인 대상 영업행위, 확장영업여부, 미거주 영업 여부, 소방‧안전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외국인관광 도시민박 업소는 자신이 거주하고 있는 주택의 빈방을 외국인 관광객에게 제공해 한국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숙식 등을 제공하는 시설이다.

 

시는 현장 점검 시 업소별 안전여수 관광키트(마스크, 손소독 물티슈)를 배부하고, 운영자들에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발열 확인, 객실 소독 등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을 철저히 이행하도록 협조를 당부할 계획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내용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법을 위반한 사안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등 필요한 조치를 시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운영자에게 올바른 운영 방법을 안내, 우리시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관광시설을 제공함으로써 다시 방문하고 싶은 안전한 관광도시를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