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HOME > 경제

구례군-LH, 귀농귀촌 주택단지 건설 사업협약 체결

- 귀농‧귀촌 주택 30호 2023년 6월까지 입주 추진 -

작성일 : 2020-11-06 22:30 작성자 : 정호행

전남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4일 구례군청 군수실에서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귀농·귀촌 주택단지 건설 사업협약을 체결했다.

 

사업규모는 약 주택 30호 내외다. 협약안 일정에 따르면 2021년 12월 착공하여 2023년 6월 완공 후 입주를 추진하며 2027년 6월까지 4년간 임대한 후 분양 전환한다.

 

협약안에 따르면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민간사업자를 공모하여 선정하고 민간사업자는 부지를 취득하여 사업을 추진한다. 구례군은 인허가 지원, 기반시설 설치, 귀농·귀촌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본 사업의 취지가 인구유치를 통한 지역 균형 발전에 목적을 두고 있는 만큼 분양조건도 이에 맞춰 이루어질 것으로 구례군 관계자는 예상했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소멸되어가는 농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인구 유치 차원에서 추진한 본 사업이 가시적 성과를 내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사업 완공에 이르기까지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적극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본 사업 이외에도 우리 군민들의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와 공공임대아파트 건설사업 등 여러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히며 한국토지주택공사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박성용 균형발전본부장은 “구례군과 추진하고 있는 귀농·귀촌 주택단지 건설 사업은 지역균형 발전 추진의 새로운 본보기가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구례군과 지속적으로 상생‧협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