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HOME > 주요뉴스

전남도, 양식어업인 돕기 ‘드라이브스루’ 판촉전

-민․관 공동 소비위축 극복…최대 20% 할인 저렴-

작성일 : 2020-11-16 21:55 작성자 : 조영희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양식 수산물 소비 위축으로 힘든 상황을 겪은 어업인들을 위해 전남의 민․관이 함께 발 벗고 나섰다.

 

전라남도는 여수시, 서남해수어류양식수협, (사)한국수산업경영인연합회와 함께 14일부터 2일간 여수시 화양조발대교 입구에서 수산물 드라이브스루 판촉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판촉행사는 관광객과 지역민 모두를 대상으로 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해 차량 안에서 주문․판매할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 방식으로 펼쳐진다.

 

판매품목은 모둠회(숭어, 돔)를 비롯 반건조 우럭․돔, 전복찜, 민물장어(초벌구이), 해조류세트 등으로 구성됐으며, 품목별 2만원에서 3만 5천원까지 시중가 보다 최대 20%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한다.

 

그동안 전라남도는 지난 3월부터 최근까지 20회에 걸쳐 수산물 드라이브스루 및 주문판매를 추진해 10억 원의 판매고를 올린 바 있다.

 

이밖에도 전라남도는 수산물 판촉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했다. 전남 농수축산물 온라인쇼핑몰 남도장터에서 쿠폰 할인 행사를 진행, 지난 10월말 수산물 누적판매액은 66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10배 상승했다. 남도장터의 올 10월말 전체판매액 중 수산물 점유율은 지난해 8%보다 크게 늘어난 23%를 차지한 바 있다.

 

수산물 가정간편식(HMR) 개발도 진행 중으로, 출시와 동시에 온라인판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대형유통업체와 협력해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위광환 전라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수산물 소비와 수출이 감소해 어업인들의 경영난이 가중되고 있다”며 “다양한 전남산 수산물의 판촉 확대를 위해 새로운 판매망을 구축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주요뉴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