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HOME > 경제

고흥군, 금산면 청사 건립 특별교부세 10억원 확보

- 송귀근 군수, 행정안전부 근무경험과 인맥 최대 활용해 얻은 성과- 민선 7기 임기 중 최대 규모 특교세 총 36억 6300만원 확보

작성일 : 2020-12-04 23:24 작성자 : 정호양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행정안전부로부터 금산면 청사 신축 건립사업에 쓰일 하반기 특별교부세 10억원을 추가 확보함에 따라 군비 재정부담 완화는 물론 지역현안 사업 추진에 한층 탄력을 받게 됐다.

 

특별교부세는 지방재정 여건의 변동,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 등을 고려해 특별한 재정수요를 보전하는 재원으로써 지역현안ㆍ주요시책ㆍ재난안전 수요로 나눠 지원하는 교부세의 일종이며, 상ㆍ하반기로 나누어 행정안전부에서 교부하고 있다.

 

이번 하반기 특별교부세 추가 확보는 송 군수가 행정안전부를 직접 방문하여 과거 행정안전부 근무 당시 친밀하게 지내온 간부공무원들과의 면담을 통해 현안사업의 타당성을 적극 건의하여 얻어낸 성과로써 그 의미를 더했다.

 

군에 따르면, 코로나 19 여파로 어려운 정부 경제상황 여건 속에서도 전략적으 대응해 민선 7기 임기 중 올해 최대 규모로 특별교부세 총 36억 63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2020년도 특별교부세로 교부받은 주요 사업은 △노인건강복지타운건립(10억) △첨단기술 활용 스마트서비스 지원(6억) △인구감소 및 저출산 대응 지원(4억) △평촌천 소하천 정비(6억) △금산면사무소 청사 신축(10억) 등이다.

 

송귀근 군수는 “앞으로도 행안부 등과 긴밀한 공조체계를 구축해 군민 수혜성이 높은 지역현안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