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

HOME > 정치 > 의회

광양시의회, 제294회 제2차 정례회 폐회

- 2021년 광양시 예산 1조 129억 원 승인, 전년대비 3.5% 감소 - 조례‧일반안 37건 처리, 성명서 채택 등

작성일 : 2020-12-22 00:36 작성자 : 정호행

광양시의회는 제294회 제3차 본회의를 마지막으로 2020년 회기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정례회는 2021년도 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 2020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 조례안과 일반‧동의안을 처리하고, 포스코 산업재해 대책 마련 성명서를 채택했다.

조례안에는 광양시장이 제출한 공무원 정원 41명 증원과 3개과 신설을 담은 ‘광양시 행정기구 설치 조례 일부개정안’과 ‘광양시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백성호의원이 대표발의한 ‘광양시 농어민 공익수당 지급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16건이다

또한 (재)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 2021년 예산 출연 등 6건의 동의안과 공공시설 건립과 설치계획안 7건을 포함하여 일반‧동의안 21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지난 18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시가 제출한 2021년 예산안 1조 129억 원 중 80억여 원을 삭감‧수정했다. 2021년도 광양시 예산은 올해보다 373억 원(3.5%)이 감소한 1조 129억 원으로 일반회계 8,019억, 특별회계 2,110억 원이다.

송재천 예결특위 위원장은 ‘포괄적인 사업 편성 지양과 사업별 사전 행정 절차 이행및 재원배분의 형평성과 효율성을 감안한 균형있는 예산편성’을 주문했다. 더불어 ‘특별회계의 수선유지비가 매년 증가하는 것은 예산집행의 효율성이 떨어지는 것으로 판단되므로 충분한 검토를 통해 사업을 추진’과을 ‘예비비 사용시 재원의 합리적 배분을 위해 시의회와 충분히 협의하여 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시의회는 21일 포스코의 산업재해 재발 방지 대책 마련 촉구 성명서를 채택했다.

 

진수화 의장은 송년사를 통해 “지난 9일 지방자치법 개정법률안이 국회를 통과했다. 풀뿌리 민주주의 가치 실현을 위해 투명한 의정활동으로 보답하겠다”라며. “올 한해 코로나19의 어려운 여건에도 성실하게 수행해 주신 동료의원과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의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