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함평군, 신광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국비 112억 확보

작성일 : 2020-12-31 20:59 작성자 : 장윤영

함평군(군수 이상익)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신광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이 최종 확정되어 국비 112억을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신광면 소재 일대는 지난 2009부터 상습적인 침수피해가 발생하였으나 이번 사업비 확보로 침수피해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

 

함평군은 이번에 확보한 국비 112억 원 등 총사업비 223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4년까지 하천정비 2.8km, 교량 4개소, 가동보 3개 등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한다.

 

실시설계용역 등 각종 행정절차를 거친 후 2022년 착공하여 하천정비, 취약방재시설 보수보강을 통해 집중호우, 태풍 등 자연재해에 철저히 대비해 나갈 방침이다.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은 집중호우, 태풍, 홍수 등 급변하는 기상이변에 상습 풍수해 등 피해가 자주 발생하는 시설물을 정비해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사업이다.

 

한편, 현재 시행 중인 ‘구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은 국비 등 17억 원을 추가 확보하여 주민 건의사항을 반영하게 되었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이번 사업 확정을 위해 행안부에 수차례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을 강조해 왔으며 침수피해 걱정이 해소되어 주민 삶의 안전성이 확보됐다”며, ”앞으로도 재해위험요인 신규 대상지 발굴과 사업추진을 위해 국비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