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담양군, 담빛문화지구 조성 힘입어 인구유입 ‘청신호’

- 정주여건 개발 사업 통해 인구 증가 기반 조성 - 주소 갖기 운동, 청년 취업자 주거비 지원 등 정책 통해 지속 가능한 인구 토대 마련

작성일 : 2020-12-31 21:38 작성자 : 김명식

담양군이 정주여건 개발과 인구유입정책 추진을 통해 최근 감소하던 인구가 증가세로 돌아섰다고 밝혔다.

 

담양군 인구는 지난 2007년 5만441명을 마지막으로 지속적으로 감소해 올해 4만 6,000명을 기록한 후 인구 5만 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 하고 있다.

 

먼저 담양애(愛) 주소 갖기 운동을 추진하며 관내 기업체‧기관 등과 협약을 체결하고, 기숙사비 지원, 청년 취업자 주거비 지원 등의 인구유입 정책을 통해 고령인구의 자연감소세를 극복했다.

 

특히 담양읍과 수북면 일대에 조성한 담빛문화지구(구 첨단문화복합단지)가 최근 준공 되는 등 정주여건 개발사업의 완료는 직접적인 인구 증가로 이어졌다.

 

그 결과 담양군 인구는 올해 11월 말 40여 명을 시작으로 12월에는 350여 명 이상의 인구가 증가하며 지역경제에도 활기를 더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생태와 인문학으로 디자인된 담양만의 매력적인 정주여건을 적극 홍보해 지속가능한 담양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담빛문화지구는 첨단문화복합단지 도시개발사업 준공에 따라 새로 부여된 명칭으로, 담양군이 추구하는 생태와 인문학, 문화가 융합된 담양의 이미지를 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