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대학

전남교육청, 남악신도시 고교 설립 추진 시동

남악신도시 내 고교 이전·재배치 검토…온라인 설문조사 실시

작성일 : 2020-06-16 18:33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학생 배치 여건 변화에 따른 고등학생 적정 배치를 위해 원도심 기존 학교를 인근 남악신도시로 이전·재배치하는 방안을 검토·추진하고 있다.

 

16일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인구유입이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남악신도시 내 학교 신설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으나 전라남도 내 학령인구 감소로 인해 신설은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1차로, 도교육청은 원도심 기존 학교 한 곳을 남악신도시로 이전·재배치하는 안을 마련해 온라인 설문조사를 벌이기로 했다. 설문조사는 618()부터 24()까지 7일 간 목포시와 무안군 소재 중·고등학교 교직원과 학부모를 상으로 이뤄진다. 조사는 온라인(링크를 통한 웹조사, 모바일 QR코드 접속 가능)통해 진행되며, 학교별 홈페이지에 관련 내용을 탑재하고 안내문도 발송할 예정이다.

 

설문조사 결과는 향후 학교 이전·재배치에 대한 추진 방향 설정 자료로 활용되며, 도교육청은 이를 토대로 남악신도시 내 일반고 신설 수요에 대처하는 등 원거리 통학 불편 해소와 유입 학생의 적정배치 방안 마련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한편, 20203월 현재 목포시 관내 고등학교와 학생수는 15(일반고 11, 특성화고 4)7,380명이며 무안군 관내에는 5개 고교(일반고 3, 특목고 2)2,156명이 재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