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보성군 회천면, 설맞이 어려운 이웃 위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작성일 : 2021-02-02 18:07 작성자 : 정호행

  보성군 회천면에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어려운 경기 속에서도 소외계층을 위해 출향향우 및 지역 업체들의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출향 향우인 정장규 씨는(광주광역시) 회천면 봉강리 신근마을 출신으로 매년 전남사회복지 공동모금회를 통해 이불(100만 원 상당) 등을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을 위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또한, 귀농·귀촌인 정삼순 된장(대표 정삼순) 업체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해년마다 회천면 행정복지센터에 후원금 50만 원과 된장·간장 30세트(100만 원 상당)를 전달하는 등 지역 내 훈훈한 미담이 계속되고 있다.

  이웃들의 나눔에 이성호 회천면장은 “어려운 시기에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주시고, 해마다 잊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부를 이어오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사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