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HOME > 사회

나주시, 봄철 산불 선제적 차단 총력

산불조심기간(2.1.~5.15.) 대책본부 운영 … 산불감시 등 비상근무 실시

작성일 : 2021-02-04 22:38 작성자 : 이상섭

나주시가 소중한 산림자원 보호를 위한 봄철 산불 경계에 나선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이달부터 5월 15일까지를 ‘봄철 산불조심기간’으로 정해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 봄철 기온, 강수량이 평년 대비 다소 상승할 것으로 예측되지만 주말 등산·캠핑활동과 산림과 인접한 귀농·귀촌인의 소각행위, 건축물 화재 등 인위적 산불 위험 요인의 선제적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시는 산불전문예방진화대, 산불감시원 50명을 선발해 산불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하는 한편 평일과 공휴일 비상근무를 실시한다.

 

주요 임무는 ‘산불진압훈련 및 산불캠페인’, ‘산불감시 및 진화장비 점검’, ‘산불 유관기관과 공조체계 유지’, ‘산불 초동진화 및 뒷불감시’ 등이다.

 

이와 함께 읍·면·동 현수막 게시대 21곳에 홍보 현수막과 금성산 등산로에 깃발 200점을 설치했으며 산불 예방방송을 매일 3회에 걸쳐 실시하는 등 산불 예방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인위적 산불 요인 차단을 위한 입산통제구역과 등산로 관리도 강화한다.

 

시는 지난 해 연말 입산통제구역 16개소(6176ha), 등산로 중 산불위험성이 있는 9개구간(35km)을 폐쇄구간으로 지정·고시해 관리하고 있다.

 

나주시 관계자는 “산림 훼손의 가장 큰 원인인 산불 예방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가장 중요하다”며 “산림 활동 시 화기물품 소지 및 취사 행위를 금하고 산불 목격 시 즉시 소방서 또는 시청, 읍·면·동에 신고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회 최신 기사